[리빙] 수술 부작용 걱정 없는 ‘메가필 음경확대술’

  • 맨포스 (manforce12)
  • 2014-04-24 11:36:00
  • hit1560
  • vote0
  • 222.121.158.54
 

한 때 ‘남자한테 참 좋은데, 뭐라 표현할 방법이 없네’라는 카피로 남성들의 스태미나를 증진시켜주는 건강보조식품이 화제가 된 적이 있다.

당시 웃으며 가볍게 지나쳤던 광고였지만 남성성에 대한 남성들의 고민이 상당하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는 사례였다.

 

하지만 이런 문제를 전면에 나서서 드러내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남성들에게 있어 작은 남성성은 바로 자존심과 직결되기 때문이다.

여성성 향상을 위해 적극적으로 다양한 시술을 시행하고 있는 여성들과는 사뭇 다른 모습을 보이고 있다.

잘못된 시술 방법과 그에 따른 후유증 또한 시술을 꺼리게 하는 중요한 요소다. 기존의 음경확대술은 실리콘 등 보형물을 이식하는 방법으로
 
시술 시 반드시 절개가 필요하기 때문에 고통과 상당한 회복기간이 부담스러웠기 때문이다.

이처럼 시술 시 고통이 수반되고 시술 후 후유증에 떨었던 음경확대술이었지만 최근에는 ‘메가필’ 시술이 등장해 이 모든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됐다.

메가필은 식품의약품안전청(KFDA)이 승인한 음경확대 주사로 메가필을 음경에 주입하면 스스로 콜라겐이 생성돼 자연스러운 자기 살처럼
 
생착ㆍ확대된다. 고통과 부작용이 적다는 점이 메가필 시술의 가장 큰 장점이다. 살을 찢는 절개 요법이 아니기 때문에 시술 시 출혈과 통증이 없고,
 
시술 후 즉시 퇴원이 가능하다.

조창근 맨포스비뇨기과 원장은 “회복기간도 현저히 줄여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지 않는다”며
 
“소독과 처치 등 사후 관리를 위해 따로 병원을 내원하지 않아도 되며 시술 다음날부터 샤워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10분 내외에 모든 시술이 끝나므로 주말을 이용해 마음 편히 시술 받을 수 있다”며
 
“고통 없이 흔적 없이 후유증 없이 당당해 지고 싶다면 메가필이 모범 답안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조창근 원장은 모든 수술을 서울 강남에 위치한 병원에서 자신이 직접 집도한다는 원칙과

의료진을 남자간호사로만 구성하는 등 고객 프라이버시를 완벽하게 보장하는 시스템 운영으로 고객들의 신뢰를 얻고 있다. 

이런 원칙과 고객만족으로 강남맨포스비뇨기과는 음경확대술 분야 부동의 1위로 보건복지부 지정 1등급의료기관에 선정됐다.

 

 

기사원문보기-  메가필 음경확대술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0]

열기 닫기

카카오톡상담
전화상담
top